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울주거상담

전체메뉴 모바일 메뉴

검색

대학만 졸업하면 돈을 벌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집 수리비조차 없다니..

관련센터, 첨부파일 정보 제공
관련센터 서울시중앙주거복지센터
첨부파일

 행복한 생활을 위한 주거복지 라디오 #4. 대학만 졸업하면 돈을 벌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집 수리비조차 없다니...

행복한 생활을 위한 주거복지 라디오

#4. 대학만 졸업하면 돈을 벌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집 수리비조차 없다니...
김모씨
(후루룩) 그래 아직 나는 젊다! 일단 주변을 정리하고 공부를 좀 더 해서 좋은 직장으로 가면 되는 거야.
DJ 최행복
김00씨는 국민임대주택에 입주했던 청년입니다. 직장생활을 하면서 집이 너무 좁다고 느끼던 차에 여러 사정으로 직장마저 그만두게 될 상황이 되었습니다. 김00씨는 오히려 기회의 시간으로 생각하며 새로운 환경에서 자기계발과 취업을 위해서 집중하고자 하였습니다.
김모씨
아자 아자 할 수 있다!!
집주인1
이 집이 딱이네 보증금 100만 원. 방 넓고 해 잘 들고.
김모씨
맘에는 드는데 집이 너무 낡고 벽지, 장판도 어후....
집주인2
벽지, 장판 직접 수리하고 들어오면 월세를 깎아줄게요
김모씨
정말이오? 그럼 당장 계약하겠습니다 라고는 했지만 그런 일을 해봤어야지... 끄응 고민이네... 그래 이런 일도 도움을 받을 수 있을지 몰라 주거복지센터에 전화를 해보자.
DJ 최행복
주거복지센터에선 김00씨의 이야기를 듣고 이런 청년들이 좀 더 안정적으로 자기계발과 재취업에 집중할 수 있다면 사회적으로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하고 지원을 결정하였습니다.
주거복지 센터직원
이분들이 집수리 자원봉사하시는 분들이세요
집수리 자원봉사자
안녕하세요
김모씨
고맙습니다.
DJ 최행복
자원봉사자들의 힘으로 도배, 장판뿐 만 아니라 싱크대와 화장실, 조명까지 새집처럼 깔끔하게 단장할 수 있었습니다
집주인2
와 내가 이 집에 30년째 사는데 이렇게 반짝이는 모습은 처음이네 기분이다. 내가 갈비탕 쏜다!!
집수리 자원봉사자
우와~ 갈비탕 든든하겠는데요
DJ 최행복
김00씨는 곧 좋은 직장으로 취업을 하게 되었고 이 모든 게 주거복지센터와 봉사자들 덕분이라며 맛있는 갈비탕을 대접했다고 합니다.
집수리 자원봉사자
캬~ 이 갈비탕 맛이 김00씨처럼 진국이네 진국!!
김모씨
하하하
펼치기/접기